샘 그동안 지체무강하신지요?
저는 얼마전에 영국에 와서 살인적인 물가와 열심히 싸우고 있답니다.
담배한갑에 거의 만원..ㅜ_ㅜ... 필히 끊어야 되는데 그게 또 쉽지 않네요^^
지금은 가족보다 먼저 들어와서 집도 구하고 뭐 이것저것 필요한것 준비하고 있어요.^^
지금은 한달정도 하숙집에서 눈칫밥 먹고있어요.ㅋㅋ....
생각같아선 방한칸 구해서 온가족이 함께 살고싶은데, 여기선 또 그게 안된다네요...
머 어떻게든 되겠지요.ㅋㅋㅋ
건강하세요.. 또 연락드릴께요^^ 창동샘들 보시거들랑 안부도 전해주시고요.
그럼 20000. 만수무강하세요^^